뉴질랜드에서는 엽총을 들고 오리 사냥을 하던 사냥꾼이 자신의 발을 쏘는 사고를 내고 병원으로 옮겨졌다고 뉴질랜드 언론들이 1일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와이카토 지역 항가티키에서 오리 사냥을 하던 남자가 실수로 엽총을 자신의 왼쪽 발에 쏘아 뼈가 부서지고 수많은 산탄이 발에 박히는 사고를 당했다.

한 앰뷸런스 요원은 사냥을 하던 남자가 총상으로 왼쪽 발에 수많은 산탄이 박혔다며 인근 병원에서 간단한 응급치료를 받은 뒤 와이카토 병원으로 옮겨졌다고 밝혔다.

(오클랜드<뉴질랜드>연합뉴스) 고한성 통신원 koh@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