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브리지뉴스] 지난 8일로 마감된 1주간의 미국 실업보험 신규신청건수는 319,000건으로 27,000건의 증가를 나타냈다. 이는 1999년 6월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며 전문가들의 평균적인 추정치 300,000을 웃도는 것이다. 4주간의 평균치는 305,500으로 5,250건의 증가를 보였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