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수지, 고 3 딸에게 집중하고 싶어서 하차"
방송인 김국진/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인 김국진/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인 김국진이 아내 강수지의 라디오 DJ 하차 이유를 밝혀 이목을 끌고 있다.

26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이하 '라스')에서는 이금희, 성시경, 이석훈, 쓰복만(성우 김보민)이 게스트로 출격했다.

이날 이석훈은 새롭게 라디오 DJ를 맡게 됐다고 근황을 전했다. 맡게 된 프로는 MBC라디오 표준FM ‘원더풀라디오’로 강수지의 후임자였다.

이를 들은 김국진은 "강수지 씨가 딸에게 집중하고 싶다고 해서 하차를 했다"고 하차 이유를 설명했다. 특히 김구라는 "이 형 집안 얘기 잘 안 하는데"라며 방송에서 듣게 된 김국진의 가정사를 반가워했다.

김국진과 강수지는 지난 2018년 5월 백년가약을 맺었다.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