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견련 차기 회장에 최진식 심팩 회장 내정

한국중견기업연합회(중견련)는 7일 서울 서초구 JW메리어트호텔서울에서 회장단 회의를 열어 최진식 심팩 회장을 제11대 회장으로 추대했다고 8일 밝혔다.

[고침] 경제(중경련 차기 회장에 최진식 심팩 회장 내정)

최 신임 회장의 취임은 내년 2월 10일 이사회 의결과 같은 달 24일 정기총회 최종 의결 등을 거쳐 최종 확정되며 임기는 2025년 2월 정기총회 개최일까지다.

최 회장은 2012년 중견련에 합류해 강호갑 현 회장과 함께 2013년 12월 중견기업 특별법 제정을 이끌었으며 2014년 7월 중견련 법정단체 출범, 2015년 5월 중견기업연구원 설립 등에 기여했다.

2019년 이후 중견련 수석부회장으로서 중견기업 경영 환경 개선을 위한 정책 혁신, 기업 역량 강화 등 중견련 프로젝트를 꾸준히 지원해 왔다.

최 회장이 이끄는 심팩은 국내 프레스업계 대표 중견기업이자 50년 역사를 자랑하는 국내 최초 합금철 전문회사다.

2011년 7천만달러 수출탑을 수상했으며 포브스가 선정한 '아시아 100대 중견기업'에도 이름을 올렸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