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는 한국장애인재활협회와 함께 17, 18일 양일간 '2021 글로벌장애청소년IT챌린지'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올해로 10회째를 맞은 이 대회는 정보격차를 해소해 장애청소년들의 정보기술(IT) 역량을 향상하고 취업·진학 등 사회진출 기반을 마련해주기 위해 마련됐다.

LG전자, 글로벌 장애청소년IT챌린지 온라인 개최

이번 대회에는 14개국 500여 명의 장애청소년이 치열한 예선을 거쳐 10월 20일부터 진행될 최종 본선에 오른다.

11월에는 4차산업 시대의 디지털 정보격차와 글로벌 장애청소년IT챌린지의 발전방향 등을 주제로 '혁신과 통합(Innovation and Inclusion)' 포럼도 개최한다.

이 포럼에는 보건복지부를 비롯해 국제구호개발 NGO 세이브더칠드런 등 다양한 국제조직위원회가 참여해 공동 의제에 대해 토론하고 관련 사례를 소개할 예정이다.

LG전자는 최근 '장애인 접근성 자문단'도 발족해 운영하는 등 장애인·노약자·어린이 등 사회적 약자가 가전제품과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