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키스맛' 빵이 있다고?

부드러우면서도 톡 쏘는 밀키스맛 케이크와 빵이 나온다.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베이커리 뚜레쥬르는 롯데칠성음료의 밀키스와 협업해 다양한 제품을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밀키스는 1989년 출시된 유성 탄산음료다. 부드러우면서도 톡 쏘는 맛이 특징이다. CJ푸드빌 관계자는 "밀키스를 빵과 함께 먹는 조합이 소셜미디어에서 인기를 끌었다"며 "롯데칠성음료와 손잡고 협업을 기획하게 된 계기"라고 설명했다.

이번 협업을 통해 내놓는 대표 제품은 ‘사랑해요 밀키스 케이크’다. 밀키스 맛의 쥬레와 부드러운 밀키스 크림에 팝핑 캔디를 넣어 톡톡 터지는 재미와 청량감을 느낄 수 있다. ‘사랑해요 밀키스 빵’은 결이 살아 있는 촉촉한 페이스트리에 달콤한 밀키스 글레이즈를 올려 결 따라 뜯어 먹기 좋다. ‘밀키스 퐁당 크림빵’은 달콤한 밀키스 글레이즈와 빵 속에 가득 넣은 바닐라 생크림이 잘 어우러진다.

여름철을 맞아 이색 아이스 제품도 선보인다. ‘밀키스 아이스박스’는 부드러운 시트 사이사이 밀키스 맛을 그대로 담은 크림을 듬뿍 발라, 얼려 먹으면 아이스크림 샌드처럼 즐길 수 있다. 이밖에 '사르르 밀키스 빙수' '사랑해요 밀키스 쉐이크' 등도 출시한다.

박종관 기자 pj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