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매운동 느슨해졌나…일본 맥주 수입 5개월째 증가

일본 맥주 수입이 5개월 연속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관세청과 주류업계에 따르면 올해 1월 일본 맥주 수입량이 1천72t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670.3% 늘었다.

이로써 지난해 9월부터 5개월 연속 증가세가 이어졌다.

일본이 2019년 7월 일제 강제노역 피해자 배상 문제를 빌미로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소재의 한국 수출을 규제하고 나선 이후 일본 맥주 수입은 급감했다.

같은 해 6월 9천462t에서 7월 5천131t, 8월 245t에 이어 9월에는 4t까지 쪼그라들었다.

이후 일본 맥주 수입은 증감을 거듭하다가 지난해 9월부터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일본 제품에 대한 불매운동이 다소 느슨해진 영향으로 보인다.

주류업계 관계자는 "아직 수출 규제 이전과 비교하면 무척 적지만 판촉 행사도 조금씩 이뤄지며 편의점 매대에 일본 맥주가 다소 늘어난 것 같다"고 말했다.

올해 1월 일본 맥주 수입량은 전체 맥주 수입량의 5.0% 수준이다.

가장 많이 수입된 맥주는 중국 맥주로 전체의 31.9%(6천836t)를 차지했다.

그다음으로 수입 맥주의 원산지를 보면 네덜란드(4천2t), 미국(1천927t), 벨기에(1천334t), 폴란드(1천128t), 일본(1천72t), 독일(1천59t) 등의 순이었다.

[표] 월별 일본 맥주 수입량 추이
┌───────────┬───────────────────────┐
│ 연월 │ 수입량(t) │
├───────────┼───────────────────────┤
│ 2019.06 │ 9,462.4 │
├───────────┼───────────────────────┤
│ 2019.07 │ 5,131.2 │
├───────────┼───────────────────────┤
│ 2019.08 │ 245.2 │
├───────────┼───────────────────────┤
│ 2019.09 │ 4.2 │
├───────────┼───────────────────────┤
│ 2019.10 │ 35 │
├───────────┼───────────────────────┤
│ 2019.11 │ 130.6 │
├───────────┼───────────────────────┤
│ 2019.12 │ 248.6 │
├───────────┼───────────────────────┤
│ 2020.01 │ 139.2 │
├───────────┼───────────────────────┤
│ 2020.02 │ 309.2 │
├───────────┼───────────────────────┤
│ 2020.03 │ 786.7 │
├───────────┼───────────────────────┤
│ 2020.04 │ 764 │
├───────────┼───────────────────────┤
│ 2020.05 │ 899.9 │
├───────────┼───────────────────────┤
│ 2020.06 │ 277.4 │
├───────────┼───────────────────────┤
│ 2020.07 │ 774.2 │
├───────────┼───────────────────────┤
│ 2020.08 │ 313.5 │
├───────────┼───────────────────────┤
│ 2020.09 │ 387 │
├───────────┼───────────────────────┤
│ 2020.10 │ 427.4 │
├───────────┼───────────────────────┤
│ 2020.11 │ 561.5 │
├───────────┼───────────────────────┤
│ 2020.12 │ 849.8 │
├───────────┼───────────────────────┤
│ 2021.01 │ 1,072.2 │
└───────────┴───────────────────────┘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