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권수익률 하락행진 채권수익률하락행진이 계속되고 있다.

6일 채권시장에서는 3년만기은행보증사채와 기타보증채가 전일보
다 각각 0.05%포인트 낮은 연11.90%와 연11.95%의 수익률을 기록
했다.

이날 투신사 시중은행 보험사 증권사등이 두루 매수에 참여해 토요
일임에도 불구하고 거래가 활기를 띠었다.

시중은행들은 특수채를 중심으로 사들였으며 통안채 주매도기관인
보험사가 통안채를 매수해 눈길을 끌었다.

장기채인 서울시지하철 채권(9년만기)도 전일보다 0.05%포인트 하락
한 연11.95%를 기록함에 따라 대부분의 채권수익률이 11%대를 나타내
고 있다.

한편 사채발행인수실무협의회는 회사채유통수익률이 11%대로 내려섬
에 따라 회사채표면금리를 이날 연11%로 인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