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동방신기 3인 전속계약 본안소송 제기

입력 2010-06-28 16:08:51 | 수정 2010-06-28 16:38:25
글자축소 글자확대
[한경닷컴] 그룹가수 ‘동방신기’ 멤버 3명이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전속계약 효력금지 가처분에 이어 본안 소송을 제기했다.

28일 서울중앙지방법원에 따르면 동방신기 소속 시아준수(본명 김준수),믹키유천(박유천),영웅재중(김재중) 등 3명은 지난 25일 법원에 전속계약효력 부존재 확인소송을 청구했다.이들을 대리하는 법무법인 세종은 소장에서 “시아준수 등의 계약기간이 데뷔일로부터 13년인데 이는 지나치게 장기간으로 군복무까지 감안하면 15년이 넘는다”며 “민법 103조를 위반한 것”이라고 주장했다.현행 민법 103조에서는 선량한 풍속이나 기타 사회질서에 위반한 사항을 내용으로 하는 법률행위는 무효로 하도록 돼 있다.세종은 또 “계약 해지 시 손해배상이 총 투자액의 3배이고 잔여 계약기간 동안 일실이익의 2배인데 이는 과대한 손해배상”이라고 밝혔다.

시아준수 등은 앞서 지난해 7월 서울중앙지법에 전속계약 효력금지 가처분 신청을 내 같은해 10월 일부 인용 결정을 받았다.이에 SM도 지난 4월 가처분 신청 일부 인용 결정에 대한 이의 신청 및 3인을 상대로 한 전속계약 존재 확인 등에 관한 본안 소송을 제기했다.

임도원 기자 van7691@hankyung.com

POLL

브렉시트의 최대 수혜자는 어느 나라가 될 것으로 보세요.

증권

코스피 1,936.2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2% JW신약 +6.67%
삼성전자 +0.07% 팬젠 +4.35%
SK디앤디 +1.92% 크리스탈 0.00%
더존비즈온 +6.95% AP시스템 +5.70%
SK가스 +1.68% 툴젠 +2.0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고려아연 -0.98%
한국항공우... +0.14%
오리온 -0.87%
삼성에스디... +1.48%
한화테크윈 +0.42%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1.65%
컴투스 +0.80%
카카오 -0.44%
셀트리온 +2.17%
AP시스템 +5.7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07%
POSCO +1.27%
한국전력 +1.89%
롯데케미칼 -1.48%
SK하이닉스 -2.8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한국정보통... +12.15%
레고켐바이... +2.92%
마크로젠 +8.50%
솔브레인 +2.01%
녹십자랩셀 -8.83%

20분 지연 시세

포토

정규재주필 최신작 자세히보기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