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회 크리스찬디올 여자오픈골프선수권대회(상금 총액 1억2,000만원)
가 22~24일 한성CC에서 열린다.

(주)금경(대표 이태복)이 주최하는 이 대회는 비록 올해가 대회원년
이지만 다른 대회에서는 볼수없는 특징 몇가지를 지니고 있다.

패션업체답게 "골프를 통한 패션과의 만남"을 시도한다.

대회 최종일 시상식전에 패션쇼를 개최, 갤러리들에게 볼거리를 제공
하는가 하면 캐디복장에서부터 대회포스터 등에 이르기까지 첨단 패션
개념을 도입, 세계적 패션기업으로서의 면모를 보여준다.

또 21일 열린 프로암대회에는 박상원 남성훈 최성수 이동수씨 등
연예인 디자이너들을 대거 초청, 기업이미지를 살리는데 주력했다.

지금까지 국내 골프대회는 SBS가 도맡아 후원(녹화중계)했으나 이번
대회는 MBC가 후원, 대회중계에 경쟁체제 도래가 임박했음을 시사하고
있다.

MBC는 오는8월말 열리는 패스포트오픈(APGA투어)을 당일 녹화중계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대회는 또 "아마추어 우세"가 예상되는 마지막 대회일 가능성이
크다.

왜냐하면 7월7일 열리는 매일여자오픈부터는 올해 프로가 된 송채은
정일미 서아람 염성미 등 국가대표출신의 쟁쟁한 멤버들이 출전하기
때문이다.

(주)금경은 홀인원을 기록한 선수에게 세피아승용차를 주는 것을 비롯,
갤러리 특별상으로 아벨라승용차를 마련하는 등 푸짐한 경품을 마련했다.

이 대회에는 프로77 아마추어23명 등 모두 100명이 출전한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6월 22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