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듀윌, `주 4일 근무제` 전격 도입…6월부터 시행

종합교육기업 ㈜에듀윌이 `주 4일 근무제`를 이르면 오는 6월부터 시행한다. 일부 부서 대상으로 시범 운영 한 후 2020년부터 전체 부서에 적용할 예정이다.

에듀윌은 임직원들의 처우 개선 및 더 나은 사내문화를 만들기 위해 `꿈의 직장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가운데, 그 일환으로 `주 4일 근무제`를 도입하기로 전격 결정했다.

일과 삶의 균형을 뜻하는 `워라밸`. 작년 주52시간 근무제가 도입되고, 일과 삶의 균형을 뜻하는 `워라밸`은 직장인들에게 트렌드를 넘어 필수 요소가 된 현 상황에서 에듀윌의 `주 4일 근무제` 결정은 업계에서는 물론 중견 이상 규모의 기업 중에서는 최초로 시행되는 파격적인 행보다.

에듀윌은 `주 4일 근무제`의 성공적인 시행과 안착을 위해 임직원들이 효율적으로 업무에 집중해 성과를 이룰 수 있는 근무 환경 조성에 힘쓸 예정이다.

에듀윌 황소영 인사팀장은 "파격적인 제도인 만큼 검토사항이 많은 것은 사실"이라며 "그러나 에듀윌은 직원들의 일과 삶의 조화를 통해 회사의 경쟁력과 개인의 성장을 함께 추구하고자 주 4일 근무제의 도입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한편 에듀윌은 작년부터 출근시간을 변경하는 등 임직원 워라밸 실현에 앞장서고 있다. 기존 8시 30분 출근이었던 출근시간을 9시 30분으로 1시간 늦춘 것. 오후 4시부터 4시 30분까지 있는 `집중 휴식 시간`과 6시 퇴근은 유지해 실질적으로 하루 7시간 근무를 하고 있는 셈이다.

이외에도 `축하한DAY`를 운영해 생일과 결혼기념일에 해당되는 날 임직원들은 오후 4시에 조기 퇴근을 할 수 있다.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