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원희, 성형설 쿨한 인정 /사진=한경DB

고원희, 성형설 쿨한 인정 /사진=한경DB

배우 고원희의 솔직당당함이 누리꾼들의 응원을 받고 있다. 자신의 성형과 관련한 지적은 사실 그대로 받아들인 까닭이다.

고원희는 지난 24일 KBS2 드라마 '퍼퓸' 간담회에서 성형설과 관련한 질문을 받았다. 드라마 방영 초반에 비해 얼굴이 달라지면서 시청자들이 성형 의혹을 제기했기 때문이다.

고원희는 "뭐라고 답변해야 할지 모르겠지만 크게 신경을 쓰지는 않았다"며 "사실은 사실이기 때문"이라고 답했다. 여배우로선 쉽지 않은 성형 논란을 일순 꺼뜨리는 발언이었다.

고원희는 "작품에 누가 될까 염려했다"면서 "앞으로 이 같은 설왕설래가 이어지지 않도록 연기로 보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누리꾼들은 관련 기사 댓글을 통해 고원희를 응원했다. 성형을 숨기기보단 인정하면서 논란 자체를 차단했기 때문이다.

고원희가 출연하는 '퍼퓸'은 가족을 위해 헌신했지만 절망에 빠진 중년 여성과 사랑에 도전해볼 용기가 없어서 우물쭈물하다가 삶이 꼬인 남자의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