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애드는 30일 조회공시를 통해 "회사 최대주주를 포함한 일부 주주들에게 외국계 광고회사인 WPP로부터 지분매입을 희망하는 의사표시가 접수돼 협의중이나 아직 구체적으로 확정된 사항이 없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