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

배우 엄현경과 이혜리가 18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호텔에서 열린 tvN 수목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극본 박정화, 연출 한동화)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이혜리, 김상경, 엄현경, 차서원, 정수영 등이 출연하는 청일전자 미쓰리'는 위기의 중소기업 직원들이 삶을 버텨내며 함께 성장하는 과정을 그린 작품으로 매주 수, 목요일 방영 중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