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준형, 김연경에게 키 물어보다 "나 키 안커도 팔 되게 길어"
'나혼자산다' 박준형, 이시언 ,김연경/사진=MBC

'나혼자산다' 박준형, 이시언 ,김연경/사진=MBC

god 박준형이 배구 선수 김연경 직언에 당황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300회 특집이 공개됐다.

멤버들은 300회 특집 운동회을 꾸몄으며 박준형, 이연희, 혜리, 한혜연 등 멤버들의 지인도 함께 했다.

박준형은 김연경의 큰 키에 "키가 몇이냐"고 물었다.

이에 김연경이 "192cm"라고 말하자 박준형은 "195cm는 될 것 같다"고 맞받아쳤다.

이를 들은 김연경은 "그 정도는 아니고"라고 반응했고, 박준형은 "오우 지금 나한테 시비 걸어. 아무리 그래도 그렇지. 나 키는 안 커도 팔 되게 길다. 뭔지 알지"라고 횡설수설해 웃음을 자아냈다.

옆에 있던 이시언은 "약주하신 것 같다"라고 말해 주변을 폭소케했다.

김정호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