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차종 할인 및 저금리 혜택

기아자동차가 '대한민국 동행세일'과 연계해 주요 차종에 대한 특별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특별 프로모션를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기아차, '대한민국 동행세일' 연계 프로모션 진행


지난달 26일부터 진행 중인 대한민국 동행세일은 코로나19 피해 극복 및내수 활성화를 위해 중소벤처기업부 등 관계부처가 합동으로 추진하는 소비 진작 행사다. 기아차는 이번 행사 취지에 공감하고 침체된 소비를 끌어올리기 위해 특별 프로모션을 마련했다.

기아차는 먼저 K3, 스포티지, 니로HEV, 카니발 등 인기 10개 차종에 대해 최대 10%의 페스타 할인 혜택 또는 36개월의 할부 기간 동안 1%의 특별 저금리 혜택을 선착순 5,000명에게 제공한다.

각 차종별 할인 혜택은 모닝 기본 할인 20만원 및 페스타 할인 2~3%, K3 기본 할인 30만원 및 페스타 할인 2~3%, 스포티지 기본 할인 50만원 및 페스타 할인 3~4%, 레이, 쏘울, 스토닉 페스타 할인 2~4%, K7, 니로HEV 페스타 할인 2~3%, 스팅어 기본 할인 1.5% 및 페스타 할인 6.5%~8.5%, 카니발 기본 할인 3% 및 페스타 할인 1~3% 등이다.

이에 따라 최대 모닝 60만원, K3 85만원, 스포티지 150만원, 니로 하이브리드 80만원, 카니발 210만원 등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 기아차는 올해 1월부터 6월까지 헌혈에 참여한 개인 및 개인사업자가 헌혈증을 기부할 시 전 차종에서 10만원의 추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이 외외에도 소상공인을 위한 특별 구매 프로그램을 통해 개인사업자를 대상으로 총 36개월의 할부 기간 중 구입 후 초기 6개월 간 월 납입금 없이 차를 운행할 수 있도록 마련했다. 상환이 실작되는 후기 30개월 동안 4.0%의 특별 저금리 적용, 중도 상환 수수료 면제, 1년간 최대 32만원의 주유비 할인 지원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했다. 우선 버스를 제외한 전 차종 출고 소비자 전원을 대상으로 유류비 지원 추첨 이벤트를 진행한다. 개인 및 개인사업자 중 차종별 1명씩(총 16명)을 선정해 100만원 상당의 SK주유상품권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기아차는 7월 중 기아차 전시장을 방문자 중 추첨을 통해 아이폰 11 프로(1명), GS칼텍스 주유 쿠폰 5만원 권(50명)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별도로 총 3,000명의 소비자에게 10만원 상당의 계약금 지원 쿠폰을 제공할 예정이다.

전기차의 상품성과 품질을 미리 체험해 볼 수 있는 주말 시승이벤트와 구매 지원 혜택도 제공한다. 구체적으로 기아차는 올해 12월 말까지 매주 최대 34명의 소비자에게 3박 4일 간의 쏘울EV·니로EV 주말 시승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 또 쏘울과 니로 전기차를 구매 시에는 10만원 상당의 국민관광상품권을 지원한다.

기아차 관계자는 "소비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라며 "국민 여러분의 많은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현대위아, 年 24만대 러시아 엔진공장 기공식
▶ 쌍용차, 풀옵션 1,000대 한정판 티볼리 출시
▶ 현대차 싼타페, 결국 하이브리드 없이 출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