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

벤츠 판매사인 더클래스효성이 임성현 전 코오롱모터스 대표를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14일 밝혔다.

더클래스효성, 임성현 신임 대표이사 선임


임 신임 대표는 1988년 코오롱그룹에 입사해 코오롱 기획실, 코오롱글로벌 ANC사업부 본부장을 거쳐 코오롱모터스 대표를 역임했다. 브라질과 콜롬비아에서 유년시절을 보내고 대학에서 스페인문학을 전공했다. 또 영어, 스페인어, 포르투갈어, 이탈리아어를 비롯한 다양한 외국어 구사에 능통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임 신임 대표는 취임 메시지를 통해 "지난 2003년부터 벤츠와 함께한 더클래스효성의 대표이사로 취임하게 돼 영광"이라며 "앞으로 소비자만족을 위한 지속적인 투자와 마케팅을 통해 신뢰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렌털 택시 '타다·차차·파파', 살 길 찾아 세 갈래로…
▶ 그린카, 올해 안으로 신차 3,000대 투입
▶ 르노삼성, 전용 어플로 비대면 서비스 강화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