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서산 대산에 위치한 HD현대오일뱅크 바이오 디젤 공장 전경 (제공 HD현대오일뱅크)
HD현대오일뱅크가 충남 서산 대산에 연 생산 13만톤(t) 규모의 1.2만 평 규모의 바이오 디젤 전용 공장을 준공해 생산에 돌입했다고 18일 밝혔다.

바이오 디젤은 석유 기반이 아닌 동·식물성 기름으로 생산되는 연료로 석유와 성상이 유사하지만 온실가스 감축 효과가 크다. 특히 바이오 기반 연료 중 전 세계에서 가장 먼저 상용화된 연료로 국내에서 현재 4%인 의무 혼합 비율은 2030년 8%로 높아질 예정이다.

HD현대오일뱅크는 국내 최초로 초임계 공정을 도입했다. 초임계 공정은 기존 바이오 디젤 공장과 달리 고온·고압 조건에서 촉매 없이 제품을 생산하는 작업으로 산도가 높아 처리가 까다로운 식용 원료 대두유, 팜유 등 비식용 원료를 투입할 수 있다. 이를 통해 기존 공법 대비 식량 자원 의존도를 낮출 수 있다.

이와 함께 안정적인 원료 공급망 확보를 위해 롯데웰푸드로부터 바이오 디젤 원료인 폐식용유를 공급 받아 폐자원 순환 경제에 나선다.

주영민 HD현대오일뱅크 대표이사는 "바이오 항공유와 선박유 생산의 초석을 다졌다"며 "친환경 종합 에너지 기업으로 전환을 본격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배창학기자 baechanghak@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