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스로보틱스, CES2024서 비대면 의료 로봇 출시
힐스로보틱스가 '혁신 기술의 장'으로 불리는 세계 최대 가전·IT 전시회 CES2024에서 비대면 의료서비스 로봇 '메카봇'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힐스로보틱스는 다목적 물류로봇 지능형 운영플랫폼 ‘솔로몬(SOLOMAN)’, 다목적 무인이동체 하드웨어 플랫폼인 ‘다비드(DaviD)’를 보유하고 있는 AI기반 지능형 물류로봇 운영플랫폼 전문 테크기업이다.

메카봇은 챗GPT기술을 활용해 비대면 전용 의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평소에는 폴더블(Foldable)형으로 접어 이동·보관하기가 가능하며, 진료를 위해 표준형(Standard)이나 확장형(Extendable)으로 펼칠 수 있다.

환자는 로봇을 사용해 원격으로 진료를 받을 수 있다, 체온,혈압,신장,체중 등 기초 신체정보 검사도 가능하며, 심전도 검사 등과 같은 검진도 원격 카메라를 통해 의사에게 검진을 받을 수 있다는 설명이다.
박명규 힐스로보틱스 대표가 CES2024에서 제품을 설명하는 모습.
힐스로보틱스 관계자는 "격오지와 재난지역, 남극 세종연구소 등 효과적인 의료서비스 접근이 어려운 곳에서도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며 "의사 1명당 10,000명의 환자를 돌봐야 하는 인도네시아 같은 저개발국가 등 해외 수출을 염두에 둔 사업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 이번 CES2024에서 힐스로보틱스는 도슨트 안내로봇 ’하이봇‘과 물류로봇 ’로로봇‘도 함께 선보였으며, 전시기간 중 우크라이나 항공대학교와 '로봇과 드론의 공동연구 협력' 의향서(LOI)를 체결한다고 밝혔다.


김수진기자 sjpen@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