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에피카

/ 사진=에피카

모빌리티(이동수단) 서비스 플랫폼인 에피카가 서울대학교와 공동 연구개발을 한다.

에피카는 서울대 기술경영경제정책대학원과 공동 연구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발표했다.

양사는 이번 MOU를 통해 ‘차량 데이터 기반 서비스 플랫폼 연구개발’을 위한 교류와 협력을 강화한다. 이와 함께 커넥티드카(무선인터넷으로 외부와 연결되는 차량) 등 관련 산업 육성을 위해 힘을 합친다.

한보석 에피카 대표는 “서울대와 함께 차량 구독 서비스를 발전시킬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며 “특히 데이터를 바탕으로 장기적 성과 역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