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경 미디어 뉴스룸-캠퍼스잡앤조이] 반복되는 채용시즌 '서버 폭주'…마감 연장해야 vs 미리 안한 책임

입력 2016-09-30 18:26:56 | 수정 2016-10-01 01:31:12 | 지면정보 2016-10-01 A25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접속자 폭주에 기업마다 대처방식 달라
기사 이미지 보기
9월 말~10월 초는 대기업의 하반기 공채 서류 접수 마감일이 몰려 있는 시기다. 취업준비생은 대개 지원서와 자기소개서를 쓸 때 한 번에 끝내지 않고 마감이 닥치기까지 고치고 다듬기를 반복한다. 이 때문에 서류 마감일에 해당 기업 채용사이트 접속자가 폭주하는 현상이 자주 벌어진다.

채용사이트 접속의 어려움은 매 시즌 반복되는 고질적인 문제다. 지원자들이 서류 접수 마지막 날, 마감 시간이 임박해 한꺼번에 몰리다 보니 서버가 버티지 못하고 다운되기 때문이다. 인사팀에서는 채용 서버 불안정 문제에 대비해 ‘마감 시간 이전 제출’을 권장하고 있지만 상황은 크게 달라지지 않고 있다.

많은 기업이 서버 접속 문제로 지원자들이 피해를 보지 않도록 마감 시간을 연장하는 등의 배려를 하고 있다. 9월20일 롯데그룹 채용 홈페이지는 접수 마감을 앞두고 지원자가 몰려 접속이 지연됐다. 이에 롯데그룹은 서류 마감 일정을 하루 연기해 추가 접수를 했다. 현대자동차 채용사이트는 입사지원서 제출 마감 시간을 15분가량 앞두고 접속 장애가 발생했다. 이 때문에 일부 지원자는 지원서를 제출하지 못했다. 현대차는 9월9일 낮 12시로 예정했던 서류 접수 마감 시간을 12시간 늦췄다.

마감 시간 연장 불가를 고집하는 기업도 있다. 지난 6월 유한양행은 채용 서버의 불안정 문제를 인지하고도 마감 시간 연장을 최소화해 지원자들의 원성을 샀다. 유한양행은 오후 5시까지가 접수 마감이었는데, 이날 오후 1시부터 채용 사이트 접속이 지연됐다. 이 회사는 마감 시간을 오후 7시로 두 시간 연장했지만 역시 오후 6시 이후 채용 사이트 접속은 쉽지 않았다.

박해나 캠퍼스 잡앤조이 기자 phn0905@hankyung.com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85.5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95% 셀트리온 +0.79%
SK디앤디 -1.00% 자연과환경 -4.14%
SK가스 -1.90% 툴젠 +2.29%
SK하이닉스 -3.16% 엔지켐생명... 0.00%
무학 +1.72% 제넥신 +1.0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이마트 +0.72%
LG생활건강 +1.15%
한미약품 +0.79%
아모레퍼시... -0.49%
현대모비스 -0.1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7.56%
카카오 -2.61%
고영 +3.51%
컴투스 -4.76%
클리오 +1.2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16%
삼성전자 -0.42%
두산인프라... +4.14%
한국전력 +1.26%
NAVER -0.8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0.72%
파라다이스 +0.66%
에스티팜 +0.82%
에코프로 +3.86%
참좋은레져 +9.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