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POLL
종료 : 2020.09.08~2020.09.21 (3,436명 참여)

초유의 추석 방문 자제령, 고향 가십니까?

정부가 코로나19 확산세를 막기 위해 올 추석 고향과 친지 방문을 자제하며 집에서 쉬어달라고 강력 권고했습니다. 대표적 이동수단인 철도 승차권은 창가 자리만 살 수 있습니다. 고속·시외버스도 창가만 우선 판매해 전체 판매량은 50%나 줄었습니다. 2017년부터 명절마다 면제했던 고속도로 통행료도 올해는 냅니다. 정부의 권고에도 고민은 남습니다.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이라 더 그렇습니다.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자가용을 운전해서라도 가야할지, 아니면 전화나 온라인으로 안부를 묻고 다음 명절에 만나기를 기약할지 말입니다. 특히 고령의 부모나 가족을 고향에 둔 이들의 고민은 더 큽니다. 코로나 사태 속에서 내려진 초유의 고향 방문 자제령, 여러분은 이번 추석 고향에 가실 예정입니까?

  • 방역을 준수하며 예년처럼 고향에 간다
    1,404명 41%
  • 권고대로 집에서 쉬며 이동하지 않는다
    1,614명 47%
  • 기차·버스표 구하기 힘들어 못갈듯 하다
    30명 1%
  • 가야할지 말아야할지 아직 정하지 못했다
    388명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