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솔로' 17기 상철, 사생활 영상 유출 후…"논란 될 행동, 반성"

/사진='나는솔로' 17기 상철 인스타그램
SBS플러스·ENA '나는 SOLO'(이하 '나는 솔로') 17기 상철(프로그램 출연명)이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확산된 사생활 동영상으로 불거진 논란에 사과했다.

11일 상철은 "제 모자란 행동으로 인해 많은 분께 불쾌감을 드려 죄송하다"라며 "논란이 될 만한 행동이기에 진심으로 사죄드린다"면서 사과문을 게시했다.상철은 그러면서 "깊이 반성하며, 다시는 이런 일이 없도록 주의하고 깊이 생각하고 행동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다만 "그 영상에서 보이는 모습으로 인해 저에 대해 추측하는 글들은 모두 사실이 아니다"며 "제가 사랑하는 사람에게 부끄러울 만한 행동은 하지 않았다고 자부할 수 있으며, 항상 바르게 행동하고 정도를 지키려고 노력하며 살아왔다"면서 도를 넘은 비난에 "견디기 매우 힘들다"고 토로했다.

앞서 공개된 사생활 영상은 강원도 양양의 해변에서 벌어진 한 파티에서 상철이 춤을 추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다소 수위가 높은 춤에 이를 본 사람들 사이에서 "충격적"이라는 반응이 흘러나왔다.특히 상철은 최근 막을 내린 '나는 솔로' 17기에서 신사적이고 유쾌한 모습으로 인기를 끌었다. 이후 마지막 방송에서 현숙과 최종 커플이 됐고, 유튜브 채널 촌장엔터테인먼트 라이브 방송에서 현실에서도 커플이라는 의미로 "현커"라고 밝힌 바 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