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4세·연봉1억에 미모까지 갖췄는데…"나이 많아 감점"

/사진=KBS Joy·Smile TV Plus '중매술사' 영상 캡처
'중매술사'에 고연봉, 고스펙, 미모까지 갖춘 의뢰인이 등장했다.

14일 방송된 KBS Joy·Smile TV Plus '중매술사' 12회에 지성과 미모, 재력까지 완벽한 기업금융 전문가 의뢰인이 출연해 커플 매칭에 성공했다.
증권사 IPO(기업 공개) 부서에서 차장으로 근무 중인 의뢰인은 "주변에 기혼한 친구들을 보며 결혼에 대한 준비를 해왔다. 평생을 함께할 반쪽을 찾고 싶다"며 중매술사에 출연을 결심한 이유를 밝혔다.안정적인 직장과 높은 경제력, 아름다운 미모까지 갖추며 역대 여성 출연자 중 가장 높은 연봉에 속하는 1억원을 스펙으로 공개했지만 남성들이 중매에서 가장 중요시 여기는 게 '나이'라는 점에서 중매술사들에게 중매 매칭 점수로 82점을 받았다.
/사진=KBS Joy·Smile TV Plus '중매술사' 영상 캡처
의뢰인은 '수도권 주택 마련이 가능한 3억 이상의 저축', '키 170cm 이상의 박력 있는 남성', '약속이 적은 집돌이 OK' 총 세 가지의 배우자 조건을 제시했다.

제작진과 사전 인터뷰 당시 강아지상을 좋아한다고 밝힌 의뢰인은 "강아지상에 웃는 게 예쁜 사람을 보면 호감도가 상승한다"고 말하며 강렬한 불도그를 닮은 공공기관 광고기획팀 과장 레드 선남, 똘망 똘망 한 눈빛의 닥스훈트를 닮은 9년 차 변호사 블루 선남, 귀여운 웃음으로 포메라니안을 닮은 그린 선남, 주인만 바라보는 진돗개를 닮은 H기업 폴리머팀 과장 옐로 선남의 외모가 공개되자 함박웃음을 지었다.
/사진=KBS Joy·Smile TV Plus '중매술사' 영상 캡처
의뢰인이 제시한 조건 중 가장 강력했던 첫 번째 조건인 '수도권 주택 마련이 가능한 3억 이상의 저축' 조건을 검증하기 위해 선남들의 주택 마련 가능 상황을 점검하였는데 박정원 그린 중매술사는 "그린 선남은 시세 20억원에 달하는 재건축 아파트가 있다"며 그린 선남의 재력을 적극 어필했고, 최윤혜 옐로 중매술사는 "옐로 선남은 조건에 부합하진 않지만 역세권 집을 구매할 수 있는 배후 환경이 마련되어 있다"고 설명을 보탰다.

최종 선택 전 선남들의 호감도 선택에서 "선남 4명이 다 눌렀을 거 같아요?"라는 신동엽의 질문에 의뢰인은 "선남분들도 각자 취향이 확실하시다 보니 그럴 거 같지는 않다"며 겸손한 태도를 보였고, 하트 3개를 받은 후 박수를 치며 안도의 한숨을 내쉬었다.
/사진=KBS Joy·Smile TV Plus '중매술사' 영상 캡처
의뢰인은 최종 선택에서 수도권 주택 대신 3300㎡의 역세권 땅과 수줍지만 남자다웠던 박력까지 모든 게 완벽히 마음에 들었던 옐로 선남 정다운을 선택하며 "첫인상이 가장 좋았고 1:1 데이트를 하며 진정성이 느껴졌다"고 선택의 이유를 꼽았고 옐로 선남 또한 의뢰인의 마음을 받아들이며 '중매술사' 12호 커플 매칭에 성공했다. 매칭의 마법을 보여주는 국내 최고의 중매 전문가들과 함께하는 '중매술사'는 매주 목요일 밤 10시 30분 방송된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