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아이지에이웍스 제공

출처=아이지에이웍스 제공

빅데이터 플랫폼 기업 아이지에이웍스는 마케팅 전략 자문 및 고객 경험 설계 및 DX 서비스 등을 전방위로 제공하는 컨설팅 업체 '모바일인덱스컨설팅'이 새롭게 설립됐다고 8일 밝혔다.

모바일인덱스컨설팅은 고객사의 내·외부 데이터를 교차 분석해 기업의 현황을 정확하게 진단하고 경쟁사와 심층 비교해 대응 방안을 제시하는 등 구체적인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다.

모바일인덱스컨설팅의 차별화된 서비스는 자체 보유한 독보적인 데이터 자산과 고객 데이터 플랫폼(CDP), 데이터 관리 플랫폼(DMP)로 불리는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DX) 플랫폼이 있다. 자체적으로 앱서비스에서 발생하는 설치·실행·사용시간 등 모바일 데이터 및 데모·관심사·프로파일 등 오디언스 데이터 등 다양한 데이터 자산을 보유 중이다.

여기에 소비자 세그먼트별 특징을 기반으로 효과적인 켐페인을 집행하고 데이터 기반의 마케팅 성과를 지속적으로 이어 나갈 수 있도록 CDP·DMP 등 DX 인프라에 관한 플랫폼을 SaaS 형태로 제공해 클라이언트의 성공적인 디지털 업무 환경도 구축한다.

대표이사에는 신희진 신임 대표가 선임됐다. 신 대표는 국내 최초 데이터 부문 유니콘 기업으로 기대받고 있는 B2B SaaS 기업 아이지에이웍스에서 DMP 사업을 리딩하며 데이터 기반 마케팅에 관한 풍부한 경험을 가지고 있다. 신 대표는 "고도화된 데이터 자산과 DX 솔루션을 탑재한 컨설팅 서비스로 기업들의 데이터 기반 성과 창출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현보 한경닷컴 기자 greaterfoo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