킥보드 공급망 관리 총괄…코웨이·한샘 출신 물류 전문가도 영입
공유킥보드 '씽씽', 이대희 전 부방그룹 부회장 영입

공유킥보드 '씽씽'을 운영하는 피유엠피는 이대희 전 부방그룹 부회장이 부대표 겸 최고구매책임자(CPO)로 합류했다고 17일 밝혔다.

이 부대표는 씽씽 경영 전반에 참여하며, 피유엠피 공급망 관리 총괄을 맡을 예정이다.

이 부대표는 2014년부터 부방그룹의 계열사인 쿠첸 대표이사로 일한 바 있다.

해외 시장을 개척하고 제품·서비스 개발에 소비자 의견을 반영하는 데 앞장섰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피유엠피는 물류 분야에 전문성이 있는 차봉근 최고운영책임자(COO·이사)도 영입했다.

차 COO는 코웨이·한샘 등에서 일했으며, 최근에는 물류 자동화 컨설팅업체 모비어스앤밸류체인 상무로 일했다.

공유킥보드 '씽씽', 이대희 전 부방그룹 부회장 영입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