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는 ‘갤럭시 노트7’ 국내 출시를 기념해 서울 반포한강지구 세빛둥둥섬 가빛섬에서 오는 30일까지 미디어 파사드 행사를 진행한다.

한강 야경을 가장 아름답게 감상할 수 있는 세빛둥둥섬에서 국내 최초로 진행되는 이번 미디어 파사드 행사에서는 ‘갤럭시 노트7’의 홍채인식, S펜 번역, 방수방진 등의 기능을 화려하고 역동적인 미디어 아트로 감상할 수 있다.

가빛섬 외벽 전면에 투사되어 ‘갤럭시 노트7’의 다채로운 매력을 상징적으로 보여주는 미디어 아트 영상은 한 여름 밤 한강공원을 찾은 시민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삼성전자는 행사 현장에 이벤트 부스를 마련하고 소비자들이 직접 ‘갤럭시 노트7’과 ‘S펜’으로 작성한 메시지를 미디어 파사드로 보여주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갤럭시 노트7’ 미디어 파사드 행사는 오는 30일(화)까지 매일 저녁 7시 30분부터 10시 30분까지 운영된다.
(영상) '갤럭시 노트7' 미디어 파사드 국내 최초로 세빛섬에서 오는 30일까지 열려

오일록 한경닷컴 라이브채널 PD wall73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