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강다니엘이 24일 오전 서울 삼성동에 위치한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첫 번째 정규앨범 '더 스토리(The Story)'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이날 진행은 방송인 장예원이 맡았다.

강다니엘의 첫 정규앨범 '더 스토리'는 모든 사람, 모든 상황들에는 그만의 스토리가 존재하고, 그러한 이야기들이 모든 관계를 만들고 특별한 의미를 남긴다는 뜻을 담고 있다. 강다니엘은 전곡 작사와 퍼포먼스 구성에 참여하여, 솔로 3년의 음악 서사를 직접 담아냈다.

강다니엘은 '스트릿 우먼 파이터'를 통한 예능 MC 첫 도전에 대한 질문에 "처음엔 억양이나 발음 때문에 정말 어려웠지만, 차츰 톤이 정리되어 나름 잘했던 것 같다"고 답했다. 이어 "스트릿 댄서 출신인 점 덕분에 후속 프로그램 '스트릿댄스 걸스 파이터'까지 진행을 하게 되었다. 소중한 추억이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강다니엘의 정규 1집 '더 스토리'는 이날 오후 6시에 공개된다.
HK영상|강다니엘 기자간담회, '피처링 라인업'부터 '전곡 작사 참여'까지

유채영 한경닷컴 기자 ycyc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