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달고나커피, 정일우 이어 강다니엘까지 빠져
SNS 해시태그 6만개 돌파 '뜨거운 반응'
'편스토랑' 달고나 커피 / 사진 = '편스토랑' 방송 캡처

'편스토랑' 달고나 커피 / 사진 = '편스토랑' 방송 캡처

정일우에 이어 강다니엘도 반한 달고나커피가 폭발적 화제를 일으키고 있다.

최근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소개된 정일우의 달고나커피가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요섹남' 정일우가 마카오에서 처음 소개한 달고나커피는 방송 이후 SNS 인스타그램에서 달고나커피를 해시태그한 게시물이 무려 6만개를 돌파할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다. 당시 마카오의 한적한 마을 카페에서 달고나커피를 맛본 정일우는 "학교 앞에서 팔던 달고나 같은 맛"이라고 극찬해 시청자와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에 올랐다.

이런 가운데 '신상출시 편스토랑' 제작진이 정일우와 함께 달고나커피 업그레이드 버전 레시피가 담긴 영상을 깜짝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영상 속 정일우는 얼음과 물 대신 우유를 더한 달고나커피 레시피를 소개했다. 정일우는 "그때 제가 400번을 저어야 한다고 했는데, 4000번은 저어야 한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달고나커피에 반한 것은 정일우뿐이 아니었다. 당시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스페셜MC로 출연했던 강다니엘이 달고나커피 만드는 영상을 공개한 것. 실제로 스튜디오 촬영 당시 정일우의 마카오 VCR에서 달고나커피를 접한 강다니엘은 실제로 자신도 달고나커피에 도전해보고 싶다고 말했었다. 강다니엘이 달고나커피를 만드는 영상 역시 화제에 올랐다.

한편,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스타들이 개발한 메뉴가 실제로 전국 편의점에 출시되는 것 외에도 '신상출시 편스토랑'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보고 따라 먹을 수 있도록 방송에 등장한 다양한 음식과 메뉴의 레시피를 자세하게 소개하고 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