在美 과학자, 메타물질 활용 '고해상 광학현미경' 개발

입력 2011-02-08 17:35:26 | 수정 2011-02-09 01:53:03
노준석 UC 버클리 연구원
DNA 등 관찰 가능성 열려
재외 한인 과학자가 전자현미경 수준의 분해능을 구현하는 광학현미경 제조 기술을 개발했다.

미 UC 버클리 기계공학과 노준석 연구원(31)은 메타물질을 활용, 가시광선 영역에서도 수백 나노미터(㎚) 수준의 관찰이 가능한 광학현미경 제조기술을 개발했다고 8일 밝혔다. 관련 논문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즈에 실렸다.

메타물질은 원자 · 분자 등 자연적으로 존재하는 입자로 구성된 통상 물질과 달리 금속이나 유전체(전기장 속에서 분극이 돼 전기가 통하지 않게 되는 물질) 등 인공적 요소로 조합된 것으로, '투명 소재' 등을 가능케 하는 첨단 신소재다. 그의 지도교수인 장샹 교수는 메타물질의 세계적 권위자다.

기존 광학현미경은 '회절한계' 때문에 자세히 들여다 볼 수 없는 한계가 있다. 회절한계는 빛이 자신의 파장의 절반 이하로 초점을 맞출 수 없기 때문에, 물체가 빛 파장의 절반보다 작으면 볼 수 없는 현상을 말한다.

또 나노미터 수준의 작은 물질을 보려면 빛이 물체에 닿는 순간 발생하는 '소멸파'를 확보해야 한다. 즉 빛이 물체를 통과할 때 물체를 감싸 지나버리면서 소멸파를 영구적으로 확대하는 '하이퍼렌징 효과'를 활용하면 광학현미경의 회절한계를 넘어서는 고해상도 광렌즈를 제작할 수 있다는 것이다.

연구진은 '메타물질의 2차원 하이퍼렌징 효과'를 이용해 160나노미터까지 들여다볼 수 있는 광학현미경 기술을 개발했다. 연구진은 은과 티타늄옥사이드를 차례로 쌓아 특수한 성질의 메타물질을 만들어 이 같은 연구성과를 냈다.

신차정보

노 연구원은 "405나노미터 가시광선의 회절한계는 200나노미터이기 때문에 일반 광학현미경으로는 볼 수 없지만 본 연구를 통해 자외선뿐 아니라 가시광선 영역에서 160나노미터까지 관찰이 가능함을 입증했다"며 "전자현미경으로는 볼 수 없었던 DNA 등 생체성분이나 부도체 등을 광학현미경으로 실시간 관찰할 수 있는 가능성을 열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설명했다.

이해성 기자 ihs@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주요 사립 대학 가운데 어느 대학 공대를 추천하시겠습니까.

'미생' 속 남다른 호흡 선보인 남남 커플은?

VS

사생활논란 에네스 '비정상회담' 어떻게 보셨나요?

VS

'무도' 김태호PD 또 이적설, 어떤가요?

VS

주요뉴스

스내커 바로가기 고교입시전략설명회 소울플레이어

증권

코스피 1,892.5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25 녹십자엠에... 14.98
제일모직 1.42 차이나그레... 4.96
삼성전자 0.79 아가방컴퍼... 0.28
LG전자 1.51 해성옵틱스 3.90
현대차 2.07 서울반도체 0.28

20분 지연 시세

ETF시세정보

ETF 시세정보 목록
KODEX 레버리지 10,145 10 0.10%
KODEX 인버스 8,270 0 0.00%
KODEX 200 24,395 10 0.04%
KODEX 삼성그룹 5,605 15 0.27%
TIGER 레버리지 9,125 5 0.05%
TIGER 인버스 8,875 0 0.00%

20분 지연 시세

우대환전 베스트

업데이트 12/18 11:22:44
우대환전 베스트 목록
은행명 현찰살때 현찰팔때 송금보낼때
1외환은행 1082.23 1120.77 1112.20
2신한은행 1084.00 1122.60 1113.80
3우리은행 1084.19 1122.81 1114.20
4하나은행 1084.18 1122.82 1114.10
환율계산 바로가기 »
스내커 자세히보기 고교입시전략설명회 소울플레이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