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RSS
스포츠

  기성용, 스코틀랜드 '셀틱FC' 이적

입력
2009-08-28 17:03:56
수정
2009-08-29 14:16:44
지면정보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40억에…내년 1월 입단
축구대표팀의 간판 미드필더 기성용(20 · FC 서울)이 내년 1월 영국 스코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의 명문클럽인 셀틱 FC에 입단한다.

한웅수 서울 단장은 28일 셀틱이 내년 1월 기성용을 영입하겠다는 의향서를 보내왔다고 밝혔다. 서울은 이번 시즌이 끝나면 이적을 막지 않겠다는 방침이어서 기성용은 유럽 무대에 진출하게 됐다. 한웅수 단장은 "애초 8월 이적 이야기가 있었지만 팀 사정상 내년 1월로 시기를 미뤘을 뿐이다. 양 구단이 윈-윈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적료는 양 구단 합의에 따라 공개하지 않기로 했지만 200만파운드(한화 40억5000만원) 안팎인 것으로 전해졌다.

기성용이 입단하는 셀틱은 1888년 창단돼 스코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통산 42차례나 우승한 명문 구단.글래스고가 연고지로 관중 6만여명을 수용할 수 있는 셀틱파크가 홈구장이다. 스코틀랜드 리그는 셀틱과 라이벌인 글래스고 레인저스 등 12개 팀이 경쟁을 벌인다. 셀틱은 이번 2009-2010시즌 2연승으로 동률인 레인저스를 골득실(셀틱 +5,레인저스 +4) 차로 제치고 선두를 달리고 있다.

김주완 기자 kjwan@hankyung.com
댓글쓰기 한국경제 전체기사보기

관련기사

텐아시아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기사구입문의 구독신청

우리나라의 갈등 확대에 가장 큰 책임이 있는 집단은.
투표하기 결과보기
올 연말 코스피지수는 얼마로 예상하십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군 사고 관련 '진짜사나이' 논란, 당신의 생각은?
  • 사진

  • 사진

투표하기 결과보기
여름휴가 함께 떠나고 싶은 여스타는?
  • 사진

  • 사진

투표하기 결과보기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더보기

한경+ 및 초판서비스 출시 안내

지식과 정보의 공유 SNACKER

job

오늘의 동영상

책이야기

더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