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2단계 시작 예정
유틸렉스(34,650 +7.44%)는 중국 협력사인 절강화해제약이 진행하고 있는 'EU101'의 중국 임상 1상 첫 단계에서 총 3명의 환자에게 투약이 완료됐음을 통보받았다고 11일 밝혔다.

현재까지 투약한 환자에게서 이상반응이 나오지 않았다. 내달 용량을 높여 임상 1상 2단계를 진행할 예정이다.

최수영 유틸렉스 대표는 "중국뿐만 아니라 미국과 한국에서도 조만간 환자 투약이 시작될 예정"이라며 "글로벌 기술이전도 머지 않아 성사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틸렉스는 2017년 EU101의 중국 개발권 및 판권을 절강화해제약에 기술이전했다. 중국에서 진행되는 1상은 고형암 환자를 대상으로 한다. 총 등록될 환자는 19명이다.

한민수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