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다은·정재호 결별(사진=방송캡처)

'하트시그널2' 송다은(27), 정재호(28) 커플이 열애 5개월 만에 결별했다.

지난 19일 송다은의 소속사 이안이엔티 측은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정재호와 최근 결별한 것이 맞다”라며 결별을 인정했다.

지난 9월 송다은은 정재호의 인스타그램에 "여자친구가 싫어하는 사람 굳이 몰래 연락하며 만나는 심리가 뭐냐"는 댓글을 달았다가 이내 삭제했던 것과 두 사람이 SNS를 서로 팔로우 하지 않는 것이 알려져 결별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받았던 중 결별설이 점점 불거지자 정재호는 SNS를 통해 “저희가 사소한 문제로 조금 다퉜어요”라는 글과 함께 지금은 관계를 회복하기 위해 서로 노력 중이다 라고 해명했던 바 있다.

채널A 예능프로그램 ‘하트시그널 시즌2’에서 만나 실제 연인으로 발전한 송다은과 정재호는 방송 초반부터 서로에 대한 호감을 느꼈고, 방송 진행 중에도 연인 못지않은 모습을 보였으나, 프로그램 종영 5개월만에 결별하게 된 것이다.

'하트시그널2'에서 최종 커플이 된 김현우 임현주가 대중의 관심에 부담을 느껴 이별한 것에 이어 송다은, 정재호까지 헤어지게 되면서 '하트시그널2'에서 이어진 커플이 모두 결별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