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심플랫폼(대표 임대근)이 산업용 AI를 활용한 종합 IoT 플랫폼 서비스 ‘누비슨 IoT’를 제공하며 기업들의 높은 만족도를 이끌어내며 주목받고 있다.

코로나 19가 장기화되면서 기업들은 신기술을 도입하고 비용을 절감하는 등 나름의 전략으로 이 위기를 극복해 나가고 있다. 특히 제조사들의 경우 많은 기업들이 최근 각광받고 있는 산업용 AI 기술을 활용하여 제품을 혁신하고 비용을 절감할 뿐 아니라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며 위기를 기회로 삼아 성장하고 있다.

산업용 설비 및 장비, 실험 기계나 의료용 장비 제조사들은 산업용 데이터에 특화된 산업용 AI 기술을 제품에 적용하여 고장을 사전에 예측하거나 오퍼레이션을 최적화하고 수요 이상 및 사용량을 예측하기도 한다. 장비로부터 만들어지는 결과물의 품질을 최적화하는 데에도 산업용 AI가 활용된다.

산업 현장에서 일반적인 AI가 아닌 산업용 AI가 필요한 이유는 산업 현장에서 수집되는 데이터, 즉 산업용 데이터의 독특한 특성 때문이다. 산업용 데이터는 일반적인 데이터와 달리 고장 등의 이벤트가 매우 드물게 발생하는가 하면, 매우 빠른 속도로 변하는 등의 특성을 갖고 있는데, 이러한 데이터의 특성으로 인해 산업용 설비, 장비 등에는 산업용 AI가 반드시 필요한 것이다.

다만 지금까지는 많은 제조사들이 비용 문제, AI 자체 인력 운영의 어려움 등의 문제, 알고리즘 업데이트 문제 등으로 인해 AI를 도입하는 것에 어려움을 겪었으나, 최근에는 누비슨 AI처럼 SaaS형으로 산업용 AI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 있어 어렵지 않게 산업용 AI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

㈜심플랫폼이 제공하는 누비슨 AI 서비스는 국내 유일의 SaaS형으로 제공되는 산업용 AI 서비스로, 그동안 기업들이 AI를 제품과 서비스에 도입함에 있어 겪었던 어려움들을 해소하여 부담없이 기업들이 산업용 AI를 사용할 수 있게 해준다. 또한 누비슨 AI 서비스는 각 기업의 특성에 맞는 맞춤형 AI 알고리즘을 제공할 뿐 아니라 시스템을 오픈한 뒤에도 알고리즘을 지속 업데이트하는 등의 유지 보수 서비스 역시 제공한다.

심플랫폼 관계자는 “기업들은 다양한 산업용 AI 기능들을 일정한 월 구독료를 내고 부담 없이 사용할 수 있어 초기 투자 비용을 최소화할 수 있으며, 기기 연동부터 실제 AI 서비스 론칭까지 약 2~4주 내 완성할 수 있어 기업들의 만족도가 높다”라며 “누비슨 AI는 각종 산업용 설비, 장비, 실험 기계, 의료 장비 등의 다양한 제품들에 적용 가능하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