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 30·40대 리더 발탁…임원 27명 승진
삼성디스플레이가 성과주의를 기반으로 젊은 리더들을 과감히 발탁하는 정기 임원 인사를 실시했다. 부사장 10명, 상무 15명, 펠로우(Fellow) 1명, 마스터(Master) 1명 등 총 27명이 승진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29일 이같은 내용의 2024년 정기 임원 인사를 발표했다. "차별화된 제품·기술 경쟁력을 바탕으로 디스플레이 시장 지배력을 강화하고 미래 성장 동력 확보에 기여한 인물들을 발탁했다"고 설명했다.
(좌) 전진 부사장 (우) 유동곤 상무 (삼성디스플레이 제공)
옥사이드 기반 기술과 홀 디스플레이 등 신기술 개발을 주도한 전진 부사장(48세)과 AI 기반 검사 소프트웨어를 광학 설비에 접목해 진제품 불량 유출율 개선에 기여한 유동곤 상무(38세)는 30대 상무와 40대 부사장으로 이름을 올렸다.

아울러 QD-OLED 재료 분야 전문성과 기술력으로 남다른 성과를 창출한 오근찬 마스터를 삼성디스플레이 첫 펠로우로 선임했다.
오근찬 펠로우(삼성디스플레이 제공)
삼성디스플레이는 경영진 인사를 마무리했으며 조만간 조직개편과 보직 인사를 확정할 예정이다.

<2024 정기 임원인사>

■ 삼성디스플레이

<승진>

▲ 부사장

△김태우 △윤재남 △이건형 △장근호 △장철웅 △전진 △정성욱 △정성호 △한동원 △허철

▲ 상무

△문대승 △문정태 △박범철 △박재환 △박진우 △소병수 △우경택 △유동곤 △이상률 △이은철 △이주원 △정경호 △조용석 △조현덕 △최민환

▲ 펠로우(Fellow)

△오근찬

▲ 마스터(Master)

△이용재


정원우기자 bkjung@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