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세바퀴' 방송 캡처

/MBC '세바퀴' 방송 캡처

손진영 '나쁜 손'이 화제가 됐다.

지난 25일 방송된 MBC '세바퀴-진짜 사나이 특집'에는 손진영, 토니안, 최필립 등이 출연했다.

이날 손진영은 가수 지나에게 "안아보고 싶다. 나는 힘이 세다"며 지나의 마음에 들기 위해 노력을 했다. 이에 지나는 알겠다며 허락했고 손진영은 지나를 번쩍 들어올렸다. 하지만 이 상황에서 손진영의 손이 지나의 겨드랑이 안쪽으로 향하며 가슴에 손이 닿는 실수를 저질렀고 지나는 손진영의 손을 밀어내며 소리를 질렀다. 이 때 이휘재는 손진영에게 발길질을 하며 상황을 제지했다.

방송이 나간 이후 온라인 게시판에서 손진영 나쁜손 캡처 사진이 올라왔고 네티즌들은 "손진영 부럽다" "어쩔 수 없는 상황이었네" "일부러 그런 것 아닌가"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