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광고 영상서 욱일기 추정 문양 논란
한국 유튜브 광고 영상에는 '블러 처리'
사진=애플 유튜브 캡처

사진=애플 유튜브 캡처

애플 공식 광고 영상에 욱일기 문양과 흡사한 디자인이 등장해 논란이 일고 있다.

3일 한경닷컴 취재를 종합하면 애플은 지난 3월 아이폰12 광고 영상 'iPhone 12 - Cook'을 공식 유튜브 채널에 게시했다. 해당 영상은 아이폰12의 내구도를 홍보하기 위해 제작된 것으로, 서양 남성이 주방에서 조리하는 모습이 담겼다. 현재 유튜브 콘텐츠의 전후 광고 영상(인스트림)으로 삽입되고 있다.

그러나 해당 영상을 본 일부 시민들은 영상 속 남성이 사용하는 냄비에 그려진 그림이 일본 군국주의를 상징하는 일본의 군기 '욱일기' 문양과 흡사하다고 지적했다.
사진=애플 유튜브 캡처

사진=애플 유튜브 캡처

욱일기 문양이 옅게 수정된 광고 영상. / 사진=유튜브 캡처

욱일기 문양이 옅게 수정된 광고 영상. / 사진=유튜브 캡처

이 같은 논란을 의식한 듯, 뒤늦게 이 문양은 블러 처리됐다. 그러나 국내에 송출되는 광고 영상에서만 희미해졌을 뿐, 현재 애플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원본 영상이 그대로 게재돼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