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아이콘루프

사진=아이콘루프

국내 블록체인 기업 아이콘루프는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의 '5G 서비스 환경에서 프라이버시가 보장되는 자기통제형 분산 디지털 신원 관리(DID) 및 보안 기술 개발' 과제에 참여한다고 27일 밝혔다.

이 과제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IITP가 지원하는 '정보통신·방송 연구개발 사업(정보보호핵심원천기술개발사업)'의 일환으로 5G 서비스 환경 속 DID 사용을 돕기 위한 프라이버시 보호 기술과 디지털 신원 지갑 보안 기술, 다중 도메인 디지털 신원 관리 기술 개발 등에 포인트를 맞췄다.

이번 사업에서 아이콘루프는 블록체인 플랫폼 간 DID 공유를 돕기 위한 통합 인터페이스 기술과 자격발급 및 이용에 대한 프로토타입(시제품)을 개발한다. 개발된 주요 기술을 자사 플랫폼 '마이아이디(MyID)'에 적용하고 블록체인 플랫폼 연결 기술을 고도화해나갈 예정이다.

김종협 아이콘루프 대표는 "이번 사업을 통해 기술 기반이 마련되면 향후 마이아이디와 다양한 블록체인 플랫폼이 연결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연구개발에 매진해 신뢰 가능한 DID 생태계를 구현하도록 힘쓸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하은 한경닷컴 인턴기자 saero2@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