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아, AOA 보컬로 활약 했지만
2017년 탈퇴 후 연예 활동 중단한 초아

'그놈이 그놈이다' OST 독특한 목소리
"초아, 아니야?" 추측 불거져
AOA 출신 초아/ 사진=한경DB

AOA 출신 초아/ 사진=한경DB

초아가 돌아왔다. '그놈이 그놈이다' OST의 히든 싱어 주인공은 AOA 출신 초아였다.

6일 한경닷컴 취재 결과 KBS 2TV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에서 박도겸(서지훈)의 테마곡을 부른 가수는 초아가 맞았다. 지난 2017년 6월 걸그룹 AOA 탈퇴 후 사실상 연예계 활동을 중단했던 초아가 3년 여 만에 복귀환 것.

해당 음원은 지난 3일 방송된 '그놈이 그놈이다'를 통해 공개됐다. 이별을 직감한 박도겸의 쓸쓸한 마음을 드러내는 노래로 등장했다. 청아하면서도 호소력있는 보컬의 음색이 돋보이는 노래라는 평을 받았다.

이후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노래를 부른 가수가 초아가 아니냐"는 추측이 불거졌다.

초아는 AOA의 맏언니이자 메인 보컬로 에너지 넘치는 목소리로 사랑받았다. 또한 특유의 쾌활한 성격으로 여러 예능에서 활약했지만 돌연 활동을 중단하면서 이목을 집중시켰다. 당시 초아 측은 "우울증과 불면증으로 활동이 어렵다"는 이유를 전한 바 있다.

하지만 SNS를 통해 초아를 잊지 않고 생일을 축하해준 팬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면서 따뜻한 인품을 드러낸 바 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