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유리, '이별유예, 일주일' 주인공 캐스팅

소녀시대 유리→배우 권유리
'이별유예, 일주일' 주연 발탁
권유리표 서정 멜로 예고
권유리/사진=한경DB


권유리가 로맨스 드라의 주연으로 발탁됐다.

권유리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28일 "권유리가 '미니드라마 '이별유예, 일주일' 주인공 박가람 역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이별유예, 일주일'은 사랑하는 남자의 생명을 구하기 위해 일주일 안에 그와 이별해야 하는 여자의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앞서 배우 현우가 남자 주인공으로 출연이 확정됐다는 소식을 전해 기대를 모았다.

박가람은 과거의 아픔으로 누군가에게 기대지 않고 독립적으로 살아가는 여성이다. 권유리는 슬픈 운명 앞에 선 여성의 마음을 어떻게 표현해 낼지 관심이 쏠린다.

권유리는 그동안 영화, 연극 등 다양한 장르에서 활동하며 연기 스펙트럼을 넓혀왔다. 이번 작품에서는 어떤 감정 연기를 선보일지 지켜볼 일이다. 한편 '이별유예, 일주일'은 이날 첫 촬영을 시작, 후반작업을 거쳐 SBS 케이블 채널과 OTT 플랫폼을 통해 공개된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