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상반기중 국내 기관투자가들의 선호도가 가장 높았던 주식은 포항제
철이었으며 한국이동통신 삼성중공업등 우량고가주를 많이 사들인 것으로
집계됐다.
2일 증권거래소에따르면 상반기 6개월동안 은행 투신 증권사들 국내 기관
투자가들의 순매수규모가 가장 컸던 종목은 포항제철로 3천1백억3천만원의
순매수를 보였다.
또 한국이동통신은 2천1백74억원의 순매수를 기록했으며 삼성중공업 한국
전력 삼성전자등도 순매수액이 1천억원이상씩 삼성전관과 대우증권은 5백억
원이상씩에 달했다.
반면 상반기중 기관들이 매수보다는 매도에 치중한 주식은 유공 장기신용
은행등으로 유공은 1천7백85억원 장기신용은행과 선경 현대건설등은 5백63억
~5백14억원씩의 순매도를 기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