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송혜교 이혼 발표 후 여론 시끌
송중기, 송혜교 상대로 법원에 이혼 조정 신청
강용석 변호사 유튜브 방송 자극적 멘트
송중기, 송혜교, 박보검 모든 논란 총정리
"강동원과 수영장에 있는 것 봤다" 목격담도
도 넘은 방송에 비난 쇄도
강용석 변호사가 최근 배우 송중기로부터 이혼조정 신청을 당한 배우 송혜교의 확인되지 않은 사생활을 언급해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27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에서는 강용석 변호사와 MBC 기자 출신 김세의씨, 스포츠월드 기자 출신 김용호씨가 등장해 ‘송중기, 송혜교, 박보검 모든 논란 총정리’라는 제목의 영상을 통해 최근 이혼 소식을 알린 송중기와 송혜교, 특히 송혜교의 남자 관계에 대해 집중 분석했다.

강 변호사는 "다 알려진 얘기를 할 것이었으면 방송을 하지도 않았다"면서 "송혜교가 만났던 남자들을 정리하겠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서 송혜교와 드라마에 함께 출연했던 남자 배우들을 합성한 사진을 공개됐다.

현빈, 비, 이창훈, 이병헌 등이 바닷가 사진에 합성돼 있었으며 그중 송중기가 모래놀이 위의 깃발을 차지하는 형상이었다.
강용석, 송혜교 송중기와 결혼 전 사귄 남자배우 읊자…김용호 "강동원 빠졌다"

이에 김세의 기자는 "드라마같이 했던 남자들하고 다 사귄다"라고 설명했고 이에 김용호 기자는 "여기 강동원이 빠졌다"면서 "홍콩 호텔 수영장에 있는 걸 내가 직접 목격했다"고 거들었다.

방송 중 사진에 언급된 배우 중 일부는 이미 결혼해 가정까지 꾸리고 있는 상황이라 논란은 거세졌다.

언급된 배우 중 송혜교 측이 열애설을 인정한 경우는 현빈 이병헌에 지나지 않는다.

김용호 기자는 "송혜교가 매력이 많다"고 포장했지만 이혼으로 인해 깊은 상처를 받았을 당사자들은 물론 과거 함께 연기했던 배우들까지 소환한 것이 적절했냐는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

게다가 강용석 변호사는 블로거인 도도맘 김미나 씨와 불륜설로 소송에 휘말리기도 했고 문서 위조로 유죄 판결을 받기도 한 터라 이런 상황이 경솔했다는 것이다.
강용석, 항소심서 무죄…163일 만에 석방 (사진=연합뉴스)

강용석, 항소심서 무죄…163일 만에 석방 (사진=연합뉴스)

앞서 2013년부터 2014년 사이 강 변호사는 김미나씨와 과거 불륜설이 불거졌고 그의 전 남편인 조모씨에게 2015년 1월 1억원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당했다.

강 변호사는 같은해 4월 이 소송을 취하시키기 위해 김미나씨와 공모해 조씨 명의 인감증명 위임장을 위조하고, 소송취하서를 법원에 제출한 혐의를 받았다. 같은 혐의를 받았던 김미나 씨는 2016년 12월, 1심에서 징역 1년,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고, 항소하지 않아 형이 확정됐다.

강 변호사는 1심에서 징역 1년을 선고받고 법정구속됐으나 지난 4월 항소심은 강 변호사에 대한 실형 판결을 뒤집고 무죄 선고를 내려 그는 163일여만에 석방됐다. 이후 기세등등해진 강 변호사는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에 출연하며 사회 각종 현안과 이슈에 대한 주장을 활발하게 개진하고 있다.

강 변호사는 이날 방송에서 홍콩 수영장이 나오자 오히려 웃음을 터트리며 자신의 상황을 빗대 말하기도 했다.

네티즌들은 "미혼 남녀가 만나는 건 자연스러운 일이다. 유부녀 유부남이 만나는게 문제다"라고 일침을 가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