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박연수 인스타그램
사진=박연수 인스타그램
박연수가 딸 송지아와 즐거운 일상의 순간을 전했다.

박연수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아왈. 엄마~ 내가 삼촌 차 조작법 다 알았어. 이제 차키 들고 엄마가 몰고 가면 돼~ 엄마왈. 차는 가져 갈 수 있는데 기름값 없어서 안 돼~ 내려! #부자삼촌차#안마도되는#승차감은좋으나#튀는차#넘시끄러운차#람보르기니시승기#송지아란딩후"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에는 박연수 딸 송지아의 모습이 담겨있다. 송지아는 브라운 톤의 골프웨어를 입은 채 수억대의 스포츠카 운전석에 앉아 멋진 포즈를 취하고 있다. 마치 차의 주인이 된 듯 자신감 넘치는 모습이 사랑스러워 눈길을 끈다. 긴 팔다리와 작은 얼굴은 감탄을 자아낸다.

1979년생인 박연수는 2001년 영화 '눈물'로 데뷔했다. 2015년에 전 축구선수 송종국과 이혼한 뒤 2007년생 딸 송지아, 2008년생 아들 송지욱을 키우고 있다. MBN 예능 프로그램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시즌1'에 출연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