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민공원서 '가족사랑 유모차 걷기 대회' 개최

부산시는 오는 12일 오전 11시부터 부산시민공원에서 가족이 함께 즐거운 추억을 만들 수 있는 사랑과 화합의 한마당 ‘2019년 가족사랑 유모차 걷기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대회는 결혼·출산에 대한 긍정적 사회 분위기를 조성하고, 아빠들의 육아 참여를 확산하기 위해 마련됐다. 부산시와 케이비에스(KBS)부산방송총국이 함께 개최하며, 영유아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 등 3천여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개회식은 부산시민공원 다솜마당에서 열리며 ▲몸풀기 운동을 시작으로 ▲잔디광장 주변 1.2km 유모차 거북이걷기대회 ▲아빠와 함께하는 육아 퀴즈 한마당 ▲수생식물 체험관을 비롯한 부스 운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행사에 참여한 가족을 위한 ‘참여 프로그램’으로는 ▲우리가족 사진 전시하기 ▲유모차 대여 및 소독 체험관 ▲우리가족 건강검진 체험 ▲가족문패·가훈 만들기 체험관이 ‘체험 프로그램’으로는 ▲아빠 육아 체험관 ▲우리나라 전통문화 체험관 ▲비행기 모형 만들기 ▲유아·어린이 교통안전 체험관이 진행된다. ‘놀이 프로그램’으로는 ▲나눔으로 배우는 놀이마당 ▲우리아이 키크는 스포츠 놀이마당 ▲세계의상 입어보기 체험 등의 특별 부스도 마련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지난 8월 16일 부산시와 종교단체가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부산 만들기」를 위해 맺은 실천협약에 따라 종교단체에서도 출생의 중요성과 생명의 소중함을 알리는 부스를 함께 운영해 눈길을 끈다.

부산시 관계자는 “가족사랑 유모차 걷기대회에 온 가족이 참여하여 즐거운 하루 보내시기 바란다”며 “앞으로도 아이를 키우는 일을 한 가정의 일로만 생각하지 않고, 다같이 키운다는 마음으로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부산’을 만들기 위해 더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