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스타필드시티 부천에 '트레이더스' 17호점 오픈

이마트는 오는 5일 스타필드 시티 부천에 트레이더스 17번째 매장을 연다고 4일 밝혔다.

지난 3월 월계점 개점 이후 6개월 만에 신규 출점으로 트레이더스 부천점은 스타필드 시티 부천 지하 1~2층에 총 1만115㎡(3060평) 규모로 들어선다.

트레이더스 부천점은 스타필드 시티 부천의 '키테넌트'로서 회사 측은 집객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다. 특히 스타필드시티 부천이 위치한 옥길동이 부천·시흥·광명·서울 구로구 등 4개 행정구역이 인접한 경계점인 만큼, 트레이더스는 4개 권역을 비롯해 서울 금천구 상권과 인천 남동구 상권까지도 아우르는 총 90만명의 광역상권을 배후로 뒀다.

트레이더스는 부천점 오픈을 기념해 삼성카드와 단독 제휴를 맺고 다양한 프로모션을 마련했다. 대표 상품으로 15일까지 미국산 냉동 LA갈비, 다우니 에이프릴후레쉬 등을 삼성카드로 결제하면 5000원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트레이더스 오프라인 매장에서 제휴 삼성카드로 첫 결제시 결제금액의 30%를 캐시백해주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프리미엄 브랜드도 신규 도입해 선보인다. 코코샤넬(화장품), 키엘스(화장품), 프리메라(화장품) 등 화장품을 비롯해 룰루레몬(요가복), PT01(팬츠), 몽클레어(패딩), LAP(여성의류) 등 패션상품과 닌자(블렌더), 몰스킨(다이어리), 템퍼(베개), GUM(치약) 등 생활용품, 샤넬백과 광주요 도자기 등 명품 브랜드들을 한 자리에 모았다.

한편 이마트 트레이더스는 연회비가 없는 '열린 창고형 할인점'을 토대로 견조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트레이더스의 매출 신장률은 2017년 27.2%, 2018년 25.5%, 2019년(상반기) 21.7%로 두 자릿수 상승세다.

특히 올해 상반기 기준 트레이더스의 신선식품 매출 비중은 40%에 달한다. 같은 기간 이마트 23% 보다 높다. 이는 공산품에 큰 비중을 두는 여타 창고형 할인점들과 차별화되는 트레이더스만의 강점이다.

이마트 트레이더스 민영선 본부장은 "트레이더스는 기존 신선 강점 외에도 65형 '더 UHD TV' 등 키아이템을 토대로 견조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면서 "특히 부천점은 PK피코크, 이마트 에브리데이와 연계한 쇼핑 시너지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