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관리원, 어린이 통원차량 연료 품질점검

한국석유관리원은 어린이들의 안전을 위해 전국 주요 유치원과 어린이집의 통원차량의 연료에 대한 품질점검 서비스를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석유관리원은 지난 5월20일부터 같은 달 31일까지 전국 유치원·어린이집 가운데 서비스를 희망한 60곳을 직접 방문해 통원차량 총 93대에서 연료샘플을 채취해 정밀검사를 실시했으며 정밀시험 결과 모두 품질에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 서비스 행사는 석유관리원이 2011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찾아가는 차량연료 품질점검서비스’의 일환으로 추진됐으며 현장에서 시험을 진행할 수 있는 소형 이동시험실 차량 3대를 추가제작하고 올해부터 사회적 약자 권익증진 등을 위해 서비스 대상을 확대해 추진하고 있다.

이에 따라 석유관리원은 지난 4월에는 교통약자들을 위해 이동지원센터의 특수차량에 대한 서비스를 진행한 바 있으며 앞으로 보훈가족, 농어민, 저소득층 등 사회적 약자를 고려한 찾아가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