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우종 아나운서, 서울베이비페어에서 '딸바보' 인증

조우종 아나운서가 제10회 서울베이비페어에 참가한 잉글레시나 부스를 방문해 트릴로지 유모차를 시운전해보고 있다.

제10회 서울베이비페어는 오는 5일까지 지하철 3호선 학여울역 세텍(SETEC) 전시장에서 열린다. 임신·출산·육아 용품을 한 자리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 1004이벤트 ▲ 영수증을 챙겨라 ▲ 임산부 샘플팩 ▲ 불우이웃 돕기 럭키백 이벤트 등 다양한 행사가 마련돼 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