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이창훈이 14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신사옥에서 열린 SBS 드라마 ‘아임쏘리강남구’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이창훈이 14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신사옥에서 열린 SBS 드라마 ‘아임쏘리강남구’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이창훈이 14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신사옥에서 열린 SBS 드라마 ‘아임쏘리강남구’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아임쏘리 강남구’ 배우 이창훈이 2년 공백기 동안 농사꾼 생활을 하며 지냈다고 말했다.

이창훈은 14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 홀에서 열린 SBS 새 일일드라마 ‘아임쏘리 강남구’ 제작발표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아이가 아토피가 심해서 외진 곳에 있는 주택으로 이사를 갔다. 보안이 좋지가 않아 어쩔 수 없이 2년간 일을 쉬며 농사꾼 생활을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동안 금연도 하고 몸무게도 12kg이나 늘었다. 타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방송에 복귀했고 서서히 드라마를 준비해왔다”며 “이번 드라마에 큰 기대를 갖고 있다”고 덧붙였다.

‘아임쏘리 강남구’는 남편의 재벌 부모를 찾게 되면서 모든 것을 잃은 한 여자와 가족을 위해 성공만을 좇던 삼류 남자의 치명적이지만 순수한 사랑, 그리고 이들을 둘러싼 가족의 갈등과 화해를 그린 드라마다. 오는 19일 오전 8시 30분 첫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