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김종국·하석진의 소속사 마루기획이 신인 걸그룹을 준비 중이다. / 사진제공=마루기획

김종국·하석진의 소속사 마루기획이 신인 걸그룹을 준비 중이다. / 사진제공=마루기획

김종국·하석진의 소속사 마루기획이 신인 걸그룹을 준비 중이다. / 사진제공=마루기획

김종국, 하석진 등이 소속된 마루기획에서 새로운 걸그룹을 론칭한다.

마루기획은 14일 6인조 신인 걸그룹 데뷔 소식을 알리며 본격적인 프로모션에 돌입했다. 6명의 멤버 모두가 10대로 구성된 마루기획표 신인걸그룹은 현재 녹음과 뮤직비디오 촬영을 마친 상태로, 최종 연습에 박차를 가하며 2017년의 포문을 열 준비를 하고 있다.

그동안 음악, 연기, 예능 등 다양한 분야를 아우르며 프로듀싱에 대한 남다른 노하우를 쌓아온 마루기획은 “야심차게 준비한 걸그룹이 내달 가요계에 데뷔한다”며 “기존에 볼 수 없었던 색다른 매력으로 대중에게 다가갈 것이다”고 각오를 밝혔다.

마루기획은 김종국, 초신성, 김연지, 애쉬그레이, 커먼테일 등 가수뿐 아니라 하석진, 한영, 서은채 등 배우들이 속한 종합엔터테인먼트 회사로, 이번 걸그룹 론칭 소식으로 대형 신인의 탄생을 예고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