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굿와이프’ / 사진제공=tvN 방송화면

‘굿와이프’ / 사진제공=tvN 방송화면

‘굿와이프’ / 사진제공=tvN 방송화면

‘굿와이프’ 전도연과 윤계상이 격렬한 키스신을 선보였다.

13일 방송된 tvN ‘굿와이프’에서는 서중원(윤계상)이 김혜경(전도연)에게 진심을 고백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서중원은 김혜경이 음성 메시지로 “여기서 끝내자”고 남긴 이유를 묻자 “그 뒤에 하나를 더 보냈다”고 설명했다.

메시지에 대한 오해가 풀린 두 사람은 손을 잡고 서로에 대한 진심을 나눴다.

이후 두 사람은 호텔로 향했고 엘리베이터서부터 격한 키스를 나누며 마음을 확인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